‘복면가왕’ 솔지, 2년만 방송으로 감동 “동막골소녀로 노래하는 매 순간이 행복”

[텐아시아=우빈 기자]

‘복면가왕’ 동막골소녀 그룹 EXID 솔지 / 사진=솔지 인스타그램

‘복면가왕’ 동막골소녀로 가왕 5관왕에 올랐던 그룹 EXID 솔지가 소감을 밝혔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 왕밤빵에게 패배해 가면을 벗을 솔지가 인스타그램을 통해 소감을 남겼다.

솔지는 “그동안 동막골소녀를 사랑해주신 여러분 감사합니다. 귀한 한표한표와 박수를 보내주셨던 복면가왕 판정단 여러분과 시청자여러분. 그리고 힘찬 응원과 아낌없는 칭찬해주신 연예인 판정단 여러분. 제가 다시 시작할 때 함께 손잡고 기쁘게 맞이해주신 복면가왕 제작진 여러분.  많이 부족한 저에게 과분한 사랑을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했습니다” 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동막골소녀가 되어 노래하는 매 순간이 너무 행복했어요”라며 행복을 드러냈다.

방송 당시 팬들을 떠올리며 눈물을 흘렸던 솔지는 “그리고 사랑하는 우리 레고들! 항상 옆에 있어줘서 내내 고마웠어요 앞으로도 고마울거예요 우리 계속 함께해요 레고들한테 더 좋은 가수가 될게요 사랑합니다”라고 애정을 표현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