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나은, 박주호 질투 부른 이승우 사랑…日 예능 왕좌 굳건

[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나은 방송화면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나은의 축구 국가대표 아빠 박주호 응원 장면이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22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1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이하(‘슈돌’) 248회는 전국기준 시청률 8.5%를 기록했다.

동시간에 방송된 MBC ‘복면가왕’은 평균 7.25%(1: 5.5%, 2: 9% 전국), SBS ‘런닝맨’은 평균 5.8%(1: 4.2%, 2: 7.4% 전국수치를 기록했다이로써 ‘슈돌’은 일요예능 동 시간대 시청률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러블리 요정 나은이가 차지했다나은이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로 선발된 아빠 박주호를 응원했다서툴지만 나은이의 색칠로 새롭게 탄생한 축구화축구 경기장에서 큰 소리로 응원하는 나은이 모습 등이 시청자에게 흐뭇함을 선사했다. 또 국가대표 이승우-황희찬-황인범 등 국가대표 삼촌들과의 만남에서 이승우게만 오빠라 부르고 포옹하며 뽀뽀하는 나은이의 모습에 “포옹만 해라”며 딸바보의 면모를 드러낸 박주호의 모습이 큰 웃음을 안겼다. 

무엇보다 경기가 끝난 뒤 나은이가 애타게 기다리던 아빠와 재회하는 장면은 전국 기준 분당시청률 11.6%를 기록하며 이날 ‘최고의 1분’을 장식했다한 달음에 달려가 아빠 품에 쏙 안기는 나은이 모습이 뭉클한 감동을 안겨줬다는 반응이다.

한편 윌리엄벤틀리 윌벤져스 형제는 샘 아빠와 함께 처음으로 1 1국수 먹방에 도전했다국수 가락을 호로록 삼키는 윌벤져스 형제의 모습은 먹방의 귀재답게 보는 사람까지 군침을 꼴깍 삼키게 만들며 일요일 저녁 TV앞 시청자에게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사랑둥이 승재는 아파트 12층 높이의 감악산 출렁다리를 혼자 건너기에 도전했다씩씩하게 용기를 내 출렁다리를 건너고등산객들에게 친근하게 인사를 건네는 승재의 넉살대장’ 면모가 훈훈함을 자아냈다또 시하 가족의 하와이 여행기 마지막 이야기도 공개됐다시하는 태규 아빠와 함께 영화 쥬라기공원의 촬영지에서 명장면을 재현해보기도뿐만 아니라 태규 아빠의 진심이 담긴 여행 마지막 날 이벤트는 소중한 추억을 남기며 감동을 선사했다.

‘슈돌’은 매주 일요일 오후 4 50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