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이수근, “강호동은 아이유에게 ‘봉변가왕'”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21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 이수근이 “강호동은 아이유에게 ‘봉변가왕'”이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날 아이유는 “강호동 때문에 일기를 두 번이나 썼다”고 밝혔다. 과거 강호동이 MC를 맡았던 예능 ‘스타킹’과 그와 함께 했던 광고 촬영 현장을 경험하고 나서다.

아이유는 광고 촬영 기억을 떠올리며 “그렇게 힘든 광고는 아니었다. 쾌적한 분위기였고 2시간 정도 돼 잠깐 쉬고 있었다. 그때 강호동이 ‘힘들지?’하고 물었다”고 말했다.

이어 아이유가 괜찮다고 하자 강호동은 “사람들이 다 100번하고 쓰러질 때 101번을 해내면 살아 남는다”고 말했다고 한다. 아이유는 “나 안 힘든데 두시간 밖에 안 됐는데 (강호동이 그렇게 말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장훈은 이에 강호동더러 ‘습관성 명언 증후군’이라고 했고, 이수근은 봉변가왕이라고 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