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스타킹’ 출연 이후 정말 잘돼야겠다고 결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캡처

가수 아이유가 21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스타킹’ 출연 이후 정말 잘돼야겠다고 결심했다”고 밝혔다.

아이유는 과거 강호동이 MC를 맡았던 예능 ‘스타킹’ 출연 당시 10시간 녹화 동안 한 마디도 못했다고 말했다. 아이유는 “그날 집에 가서 일기를 썼다. 정말 잘돼야겠다고”라며 “그때부터 진짜 치열하게 열심히 해서 여기까지올 수 있었던 것 같다”고 했다.

이어 “호동이는 ‘좋은 날’ 이후로는 잘해줬어”라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