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민남편’ 안정환, 이런 모습 처음이야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안정환 / 사진제공=MBC

안정환이 21일 처음 방송되는 MBC 일밤 신규 프로그램 ‘궁민남편’에서 그동안 보여주지 않았던 면모들을 표출할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은 ‘누구의 남편’, ‘누구의 아빠’로 살기 위해 포기하는 것이 많았던 대한민국 남편들을 대변하는 출연자들의 일탈기를 담는 프로그램이다. 차인표, 안정환, 김용만, 권오중, 조태관이 출연한다.

먼저 안정환은 창단식에서 김용만을 처음으로 대면하자마자 독설을 날리는가 하면 녹화 내내 그를 쥐락펴락하며 화기애애한 현장 분위기를 이끌었다는 후문이다.

또 급기야는 “내가 다른 데서 형한테 구박 받은 거, 여기서 아주 다 쏟아 부을 거야!”라며 울분을 토해내는 흥미진진한 풍경까지 만나볼 수 있다고.

뿐만 아니라 애교 4종 세트를 최초로 공개, 어디서도 본 적 없는 새로운 ‘안정환’을 예고하고 있다.

‘궁민남편’은 ‘공복자들’ 후속으로 21일 오후 6시 35분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