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 태국도 접수! 방콕 콘서트 ‘붉은 물결+뜨거운 떼창’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아이콘 / 사진제공=YG

그룹 아이콘이 지난 19~20일 태국 방콕에 위치한 썬더돔 무앙 통 타니(Thunder Dome Muang Thong Thani)에서 ‘iKON 2018 CONTINUE TOUR IN BANGKOK’을 열고 태국 팬들과 특별한 추억을 쌓았다.

태국에서는 콘서트 전부터 아이콘을 향한 열기로 가득했다. 2년 전 태국에서 ’iKONCERT 2016 SHOWTIME TOUR’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아이콘은 뜨거운 현지 반응을 감안해 다시 찾은 태국에서 이번 투어를 2회 공연으로 확대했다. 그럼에도 아이콘은 매진시키는 놀라운 성과를 보인 것.

공연장에는 팬들이 빼곡히 자리해 아이콘의 응원 봉으로 현장을 붉게 만들었다. 아이콘은 110분 동안 완성도 높은 무대로 현지 팬들을 단번에 매료시켰다.

아이콘은 무대 리프트 장치를 통해 2층에서 ‘블링블링’ 노래와 함께 화려하게 등장했다. 화약과 불기둥과 같은 무대 효과와 함께 공연 포문을 열며 분위기를 한껏 띄웠다.

7명의 멤버 모두 팬들을 위해 태국어 멘트를 직접 준비하는 정성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사랑해요’, ‘보고 싶었어요’, ‘오늘 하루 여러분들 덕분에 정말 행복했어요’, ‘또 만나요’ 등 감동적인 멘트를 전했고 팬들은 열광적인 호응을 보냈다.

특히 태국 팬들의 이벤트가 현장을 더욱 뜨겁게 달궜다. 팬들은 앵콜을 기다리면서 ‘Long Time No See’를 떼창 하는가 하면, 슬로건 이벤트를 통해 아이콘 멤버들을 감동시켰다. 열광 하는 현지 팬들의 모습에 아이콘은 그 이상으로 최선을 다하며 화답했다.

팬들은 오는 22일 생일을 앞둔 리더 비아이를 위해 생일 축하 노래와 ‘우리의 좋은 리더, 많이 행복하세요!’ 슬로건을 직접 준비하며 감동의 분위기를 자아냈다.

아이콘의 입국과 출국시 공항에는 아이콘을 보기 위해 모인 수많은 태국 팬 인파로 가득 찼다. 공항 일대가 마비될 정도로 아이콘의 남다른 태국 현지 인기를 가늠케 했다.

‘사랑을 했다’, ‘죽겠다’에 이어 ‘이별길’까지 3연타 홈런을 터뜨린 아이콘은 10월 25일, 27일 각각 시드니와 멜버른, 11월 4일 싱가포르, 11월 11일 마닐라, 11월 18일 자카르타, 11월 25일 홍콩에서 해외 투어 열기를 이어간다.

특히 ‘사랑을 했다’를 통해 11관왕, ‘죽겠다’로 1관왕에 이어 ‘이별길’에서 7관왕 등 총 19개의 음악 방송 트로피를 챙긴 아이콘은 21일 SBS ‘인기가요’에 출연하며 인기를 증명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