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잤구나 너?”… ‘플레이어’ 왕지혜, 성추행 피해자 협박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플레이어’ 왕지혜/ 사진=OCN 방송화면

배우 왕지혜가 OCN 토일 오리지널 ‘플레이어’에 첫 등장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플레이어’에서 강하리(송승헌)는 수사관으로 위장해 유력 대선후보 김성진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피해자를 만났다.

진술을 거부하던 피해자는 강하리의 설득에 결국 입을 열었다. 그녀는 김성진 의원의 보좌관으로 들어갔다가 성추행을 당했다고 털어놨다.

특히 김성진 의원의 아내 류현자(왕지혜)에게 전화가 왔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류현자는 그녀와의 전화 통화에서 “김성진 의원 아내다. 불미스러운 일이 있었다던데 괜히 일 크게 만들지 말고 좋게 해결하자. 돈은 원하는 대로 드리겠다”라며 사건을 덮으려 했다.

이에 피해자는 “보좌를 하려고 했지. 몸을 팔러 간 게 아니다”라며 소리쳤다.

그러자 류현자는 “잤구나 너? 대통령 될 남자랑 한 침대 쓰니까 좋았니?”라며 “관심을 가져주니까 네 까짓게 뭐라도 되는 줄 아나본데 좋게 말할 때 받아. 한국에서 몸 성하게 살고 싶으면”이라고 협박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