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류승수 아내 윤혜원, ‘작은 눈’ 콤플렉스 저격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동상이몽’ 류승수/ 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의 류승수가 딸을 위해 뱀을 목에 감았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는 류승수-윤혜원 부부와 딸 나율이의 테마파크 방문기가 공개된다.

지난 방송에서 류승수는 딸 나율이가 자신에게 낯을 가려(?) 출연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에 류승수는 부녀지간의 관계 회복을 위해 대구의 한 테마파크를 방문키로 했다. 류승수는 딸과 좀 더 친해지기 위해 커플룩까지 맞춰 입으며 결의를 다졌다. 그러나 막상 도착한 테마파크에서 예기치 못한 일이 일어났다. 바로 딸 나율이가 동물들에게 가까이 다가가지 못하고 무서워했던 것. 예상치 못한 나율이의 거부 반응에 류승수와 아내 윤혜원의 얼굴엔 당혹감이 드러났다.

나율이는 작고 귀여운 동물보다 파충류와 양서류 과의 동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딸의 뜻밖의 특이 취향에 류승수는 다시 한번 당혹스러워 했다. 세상에서 가장 무서운 동물이 ‘뱀’이라고 타 방송에서도 여러 번 언급했던 류승수는 딸 나율이를 위해 목에 뱀까지 둘렀다. 나율이와의 관계 회복에 노력하는 모습을 보이며 웃김과 동시에 짠함을 안겼다.

또한 가족끼리 식사를 하기 위해 방문한 식당에서 류승수와 아내 윤혜원의 설전이 펼쳐졌다. 평소 눈에 대해 콤플렉스가 있던 류승수의 눈에 대해 아내 윤혜원이 웃으며 ‘팩트 폭행’에 나섰기 때문. 두 사람의 실랑이는 나율이가 그린 ‘류승수의 눈’으로 번지며 또 한 번의 설전이 펼쳐졌다. 나율이가 그린 류승수의 눈은 어땠을지, 아내 윤혜원의 ‘눈 언급’에 발끈한 모습은 22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동상이몽’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