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배지만 존경해”…이문세, 신곡 ‘희미해서’ 협업한 헤이즈 극찬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이문세=헤이즈/ 사진제공=포츈

가수 이문세가 후배 헤이즈의 감성에 아낌 없는 감탄을 표했다.

이문세는 20일 오전 정규 16집 ‘비트윈 어스(Between Us)’의 타이틀곡 ‘희미해서’에서 헤이즈와 협업을 펼친 소감을 전했다.

그는 “처음 헤이즈가 데모를 보내왔을 때 정말 세련된 곡이지만 나에게는 맞지 않는 옷이라 생각했다. 그래서 한쪽으로 밀어 두었다가 한참 뒤에 다시 듣게 됐다. 곡의 매력이 아주 강렬하게 다가왔고 한번 도전해보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작업을 진행하면서 헤이즈와 의견 교환도 많이 했다. 연습하면서 헤이즈의 감성에 푹 빠졌다. 후배이지만 존경하는 마음이 들었고, 다시 한 번 우리나라에 음악을 잘하는 후배들이 많다는 것을 느꼈다”며 칭찬을 쏟아냈다.

이문세는 “이번 신곡 ‘희미해서’는 이문세의 15개 음반을 통틀어 가장 많이 연습했고, 녹음도 50번 넘게 했다. 특히 ‘희미해서’라는 부분을 다양한 느낌으로 수도 없이 표현해보며 많은 공을 들였다. 그 만큼 곡에 애착이 간다”고 전했다.

또한 이문세는 “헤이즈가 많이 바쁜 상황이었는데, 적극적으로 작업해줘서 고마웠다. 덕분에 좋은 곡이 나왔다. 함께 해준 헤이즈가 고맙고 또 고맙다”고 했다.

이문세의 정규 16집 ‘Between Us’는 오는 22일 오후 6시부터 국내 음원 사이트들을 통해 감상이 가능하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