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 폭행 폭로→김창환 의혹 부인→녹취록 ‘진실 게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더 이스트라이트 전 멤버 이석철-미디어라인 엔터테인먼트 김창환 회장/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더 이스트라이트 전 멤버 이석철이 김창환 미디어라인 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 겸 회장과의 녹취록 일부를 공개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 공개된 녹취록에 따르면 김 회장은 이석철에게 “믿고 맡기면 패 죽여도 놔둬야해. 연예인이라고 신문에 나와 봐라. 너희는 설 땅이 없다. 누가 문제 있는 XX를 데려가냐. 판을 키우면 안 된다. 그러면 너희 부모님이 더 괴롭다. 지금의 10배는 더 괴로울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김 회장은 공식 입장문을 통해 “단 한번도 폭행을 사주하거나 방조한 적이 없다. 멤버들을 가르치거나 훈계한 적은 있어도 폭언이나 폭행을 한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두 시간여 만에 녹취록이 공개되면서 대중을 더 큰 충격에 빠트렸다.

이날 오전 이석철은 공식 기자회견을 열고 소속사 미디어라인 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 A씨와 김 회장으로부터 4년 동안 상습적인 폭행 및 폭언에 시달렸다고 밝혔다.

김 회장이 폭언과 폭행을 방조했다는 의혹을 부인하고 있는 가운데, 협박조의 녹취록이 공개 돼 논란이 더욱 커질 전망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