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환♥율희, 득남 5개월 만에 결혼식 “행복하게 살겠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최민환-율희 웨딩사진/ 사진제공=FNC

최민환·율희 부부가 19일 결혼식을 올렸다.

19일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최민환의 결혼을 축하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19일 서울 모처에서 진행된 결혼식은 양가 가족과 친지를 비롯해 가까운 지인들의 진심 어린 축복 속에 잘 마무리 됐다”며 “본식의 사회는 최민환이 속한 밴드 FT아일랜드의 송승현이 맡았고, 축가는 FT아일랜드 이재진과 엔플라잉 이승협, 유회승이 불렀다”고 전했다.

최민환-율희 부부 웨딩/ 사진제공=FNC

최민환은 소속사를 통해 “많은 분들께서 축하해주셨다. 감사드린다. 보내주신 축하와 사랑 잊지 않고 행복하게 잘 살겠다”라고 말했다.

FT아일랜드 최민환과 라붐 출신 율희는 2017년 9월 열애를 인정했다. 올해 1월 결혼, 혼인 신고를 마치고 법적 부부가 된 두 사람은 지난 5월 득남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