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태, 간암 투병…SBS ‘황후의 품격’ 하차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김정태 / 사진제공=더퀸AMC

배우 김정태가 간암 진단을 받아 드라마에서 하차했다.

19일 소속사 더퀸AMC는 “김정태 씨가 간암 수술을 위해 SBS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에서 하차한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김정태는 몸 상태가 좋지 않아 병원을 찾았다. 간경화가 심하다고 해서 정밀 진단을 받았고, 작은 암세포가 발견 돼 수술을 결정했다.

‘황후의 품격’ 제작진은 김정태 대신 새로운 인물을 찾아 다시 촬영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