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김종진 “30년전 선배들의 노래를 지금 세대에게 알리고 싶었다”

[텐아시아=조준원 기자]봄여름가을겨울(김종진 전태관) 김종진이 19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올댓재즈에서 열린 30주년 트리뷰트 앨범 ‘친구와 우정을 지키는 방법’ 발매기념 기자간담회에서 눈물을 닦고 있다.

김종진,봄여름가을겨울

봄여름가을겨울(김종진 전태관) 김종진이 19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올댓재즈에서 열린 30주년 트리뷰트 앨범 ‘친구와 우정을 지키는 방법’ 발매기념 기자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이번 앨범은 김종진이 수년간 암 투병 중인 전태관을 위해 올해 초부터 준비했다. 봄여름가을겨울의 멤버 전태관은 2012년 신장암 수술 이후 2014년 어깨에도 암이 발견돼 이후 현재까지 투병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데뷔 30주년을 기념하고 봄여름가을겨울의 음악적 동반자이자 친구 전태관을 돕겠다는 김종진의 뜻에 따라 데이식스(DAY6), 오혁, 어반자카파, 십센치(10cm), 장기하, 대니정, 이루마, 윤도현, 윤종신, 배우 황정민 등 후배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