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인성, 서울 송파경찰서 홍보대사 위촉 “경찰-주민 가교 역할 할 것”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조인성/ 사진제공=송파경찰서

배우 조인성이 서울 송파경찰서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19일 “지역 주민으로서 송파구에 애착을 갖고, 나눔을 실천하며 함께하는 사회를 만드는데 공헌해 온 조인성을 송파경찰서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이어 “공동체 치안과 다양한 범죄예방 활동을 통해 주민 참여를 이끌어내고 주민과 경찰의 가교 역할을 하기 위해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조인성은 위촉식이 끝난 후 송파구 경찰과 함께 주민의 순찰 요청지역인 가락동 공원 주변을 돌며 합동 순찰하는 등 다양한 범죄예방 홍보 활동에 참여했다.

순찰 후에는 ‘경찰이 곧 시민이고 시민이 곧 경찰이다’라는 공감 하에 주민 참여 활성화를 위한 공동체 치안 홍보영상을 촬영, 송파경찰서에서 진행하고 있는 정책 등을 알리는 등 본격 홍보활동에 참여하기도.

안종익 송파경찰서장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대배우로서 앞으로 범죄예방 분야에서의 대활약이 기대된다. ‘안전한 송파, 행복한 주민’이라는 경찰서 슬로건처럼 주민의 안전과 행복을 위해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조인성은 “내가 살고 있는 지역 공동체가 행복해야 대한민국이 건강해질 수 있겠다는 생각을 잠시나마 하게 되었다”며 “제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다는 것에 감사드린다. 송파구의 안전과 행복을 위해 친숙하게 다가가 경찰과 주민을 연결하는 가교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고 말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