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에이드, TV 넘어 페스티벌까지…’GMF 2018′ 출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혼성듀오 디에이드. / 제공=WH엔터테인먼트

혼성듀오 디에이드가 오는 20일 오후 2시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에서 열리는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 2018(GMF 2018)’의 ‘민트 브리즈 스테이지(Mint Breeze Stage)’에 출연한다.

디에이드라는 새로운 팀 이름으로 지난 18일 새 미니음반을 발매한 뒤 활발한 활동을 예고한 이들은 ‘GMF 2018’을 시작으로 다양한 축제에 참여하며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여러 음악 프로그램에도 모습을 드러낸다.

디에이드는 ‘GMF 2018’에서 새 음반 타이틀곡 ‘헤어지고 있었어’를 비롯해 그동안 사랑받은 노래를 부를 계획이다. 소속사 WH엔터테인먼트는 “새 미니음반을 들고 팬들과 만나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이라며 “가을의 감성과 더불어 디에이드만의 매력을 충분히 느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