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랜드X펜타곤X소야, 대종상 영화제 축하무대 선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모모랜드(위부터), 펜타곤, 소야/사진제공=GH엔터테인먼트, MLD엔터테인먼트, 큐브엔터테인먼트

가수 모모랜드와 펜타곤, 소야가 대종상 영화제에서 축하무대를 선사한다.

18일 대종상 영화제 조직위원회 측은 “모모랜드와 펜타곤, 소야가 오는 22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열리는 제55회 대종상 영화제의 축하무대를 꾸민다”고 밝혔다.

‘배엠(BAAM)’ ‘뿜뿜’ 등으로 사랑받고 있는 모모랜드와 ‘빛나리’ 열풍에 이어 ‘청개구리’로 팬들을 사로잡고 있는 펜타곤, ‘아티스트(Artist)’로 컴백한 소야의 축하무대가 기대치를 높이고 있다.

이번 대종상 영화제는 배우 신현준, 김규리가 MC를 맡았다. 이준익 감독, 한재림 감독, 엄태화 감독을 비롯해 배우 설경구, 최희서, 배성우, 김소진, 박서준 등 전년도 수상자가 전원 참석할 예정이다.

제55회 대종상 영화제는 오는 22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열리며, 오후 6시 50분부터 TV조선을 통해 생중계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