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렘주의보’ 스타 닥터 천정명♥인기 여배우 윤은혜의 위장 로맨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설렘주의보’ 천정명·윤은혜/사진제공=(유)설렘주의보

MBN 새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의 천정명과 윤은혜 위장 로맨스, 그것이 알고 싶다.

‘설렘주의보’가 오는 31일 밤 11시 시청자들과 첫 만남을 가질 예정인 가운데 차우현(천정명 분)과 윤유정(윤은혜 분)의 폭탄발언이 이루어지는 현장이 포착됐다.

‘설렘주의보’는 독신주의 철벽남인 스타닥터 차우현과 연애 지상주의자인 톱 여배우 윤유정이 각자의 말 못할 속사정으로 가짜 스캔들을 만들어 내면서 벌어지는 예측불허 위장 로맨스.

윤유정의 영화 기자간담회 자리에 깜짝 등장한 차우현은 의미심장한 공식 선언을 해 모두를 충격에 빠뜨릴 예정이다. 놀란 눈으로 그를 바라보는 그녀의 생생한 표정은 차우현이 어떤 파격 발언을 했을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윤유정과 달리 굳은 결심을 한 듯 담담함이 느껴지는 차우현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구름처럼 몰린 취재진 사이에서 박력 넘치게 윤유정을 감싸 안는 모습에서 상남자의 카리스마가 느껴진다.

사랑을 믿지 않는 차우현과 운명적인 사랑을 꿈꾸는 윤유정이 무슨 이유로 위장 로맨스를 결심한 것인지, 이들의 각기 다른 목표(?)는 무엇일지 다양한 추측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천정명과 윤은혜의 심쿵 케미가 기대되는 ‘설렘주의보’는 ‘마성의 기쁨’ 후속으로 오는 31일 밤 11시 처음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