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X양세형 ‘가로채널’…11월 정규 편성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추석 파일럿 방송 당시 ‘가로채널’/사진제공=SBS

SBS에서 추석 파일럿으로 선보였던 ‘가로채!널’을 11월 정규 편성했다.

‘가로채!널’은 톱스타들이 스스로 콘텐츠를 기획하고 출연하는 프로그램. 톱 MC 강호동과 예능 대세 양세형의 신선한 조합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파일럿 방송 당시 이영애도 스타 크리에이터로 출연해 쌍둥이 자녀들과의 일상을 공개했다.

파일럿 방송 때는 스타들이 개인 채널을 열어 구독 경쟁을 했지만, 정규 편성된 ‘가로채!널’은 가로채널이라는 하나의 채널을 통해 스타들이 100만 구독자를 목표로 힘을 합치는 형식으로 선보인다.

강호동과 양세형은 ‘가로채!널’에 정식 합류해 두 사람의 꿀조합을 계속 볼 수 있게 됐다. 현재 강호동과 양세형은 100만 구독자 달성을 위한 자신만의 콘텐츠 제작에 여념이 없다.

강호동은 자신이 가장 잘하는 대결을 주제로 제작한 콘텐츠 ‘강.하.대-강호동의 하찮은 대결’을 그대로 진행한다. 자신이 좋아하는 음식을 소재로 콘텐츠를 만들었던 양세형은 ‘맛.장-맛집 장부’ 콘셉트으로 약간의 재단장에 들어갔다.

강호동, 양세형과 함께 채널을 열어 시청자들의 시선을 가로챌 세 번째 크리에이터는 곧 공개될 예정이다. 새로운 스타 크리에이터의 합류가 기대되는 가운데, 100만 구독자 달성을 향한 스타들의 크리에이터 도전기 ‘가로채!널’은 11월 중 정식으로 방송을 시작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