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 인사이드’ 이다희, 눈물로 여린 속내 드러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JTBC ‘뷰티 인사이드’ 방송화면 캡처. /

배우 이다희가 여린 속내를 드러냈다. 지난 16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뷰티 인사이드’에서다.

극중 사라 역을 맡은 이다희는 이날 방송에서 강인한 겉모습에 감춰진 여린 얼굴을 보여주며 보는 이들을 짠하게 만들었다.

사라는 이날 항공사 대표들의 오찬 모임에 초대받아 기뻐했지만 남성 대표들의 조롱을 참지 못하고 자리에서 일어섰다. 애써 화를 누른 그는 자동세차장으로 향했고, 세차가 되는 동안 참았던 눈물을 쏟았다.

그런 그의 앞에 나타난 건 은호(안재현)였다. 사라는 은호에게 “나에게 관심이 있었느냐”고 물었고, 은호는 “오해”라고 답했다. 두 사람은 다시 한 번 묘한 분위기를 풍기며 극에 흥미를 높였다.

이처럼 이다희는 이날 ‘뷰티 인사이드’에서 빈틈없이 완벽하고 강한 모습을 보여주다, 여린 면모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울리며 공감을 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