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피오X이혜란 ‘설렘주의보’ 합류…훈남 동생X연예부 기자 변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표지훈, 이혜란/사진제공=KQ엔터테인먼트∙세븐시즌스, 웨이즈컴퍼니

MBN 새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에 표지훈(블락비 피오)과 이혜란이 합류한다.

오는 31일 첫 방송을 앞둔 ‘설렘주의보’는 독신주의 철벽남인 스타닥터 차우현(천정명)과 연애 지상주의자인 톱 배우 윤유정(윤은혜)이 각자의 말 못할 속사정으로 가짜 스캔들을 만들어 내며 벌어지는 위장 로맨스 드라마다.

윤은혜(윤유정 역)의 철없는 남동생 윤유준을 맡은 표지훈은 ‘한 번 사는 인생 살고 싶은 대로 살자’는 모토를 가진 캐릭터를 연기한다. 특히 경로 변경 없이 무조건 앞으로만 나가는 훈훈한 직진남의 면모를 보인다.

그동안 드라마 ‘사랑의 온도’, 연극 ‘슈퍼맨닷컴’ ‘마니토즈’ 등에 출연했던 표지훈(윤유준 역)의 연기가 기대된다.

이혜란은 ‘특종의 신’이라 불리는 연예부 기자 주민아로 분한다. 기삿거리를 위해 캐고 또 캐는 열정 만수르 주민아는 윤유정의 열애설을 대대적으로 보도하지만 예상치 못한 사건이 발생해 수습 불가능한 위기를 마주한다.

최근 종영한 ‘그 남자 오수’에 출연했던 이혜란은 영화 ‘약장수’ ‘연애의맛’, 연극 ‘갈매기’ 등에 출연하며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다. 극에 긴장감을 더하며 스토리를 더욱 흥미진진하게 만들 예정이다.

‘설렘주의보’는 ‘마성의 기쁨’ 후속으로 오는 31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