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정아, 3살 연하 남편과 이혼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오는 12월 20일 결혼 소식을 알린 배우 양정아

배우 양정아/

배우 양정아가 3살 연하의 남편과 이혼했다.

소속사 씨엘엔컴퍼니는 16일 “양정아가 지난해 12월 남편과 법적 절차를 마누리하고 이혼했다”고 밝혔다. 이혼 사유에 대해서는 개인 사생활이라며 말을 아꼈다.

양정아는 2013년 12월, 3살 연하의 사업가와 결혼식을 올렸다. 그해 8월 지인의 소개로 만난 남편과 4개월 만에 결혼해 화제가 됐다. 두 사람 사이에 자녀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1990년 미스코리아 출신 양정아는 1992년 MBC 22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드라마 ‘우리들의 천국’ ‘M’ ‘종합병원’ 등을 통해 1990년대 대표 여배우로 떠올랐다. 이후 ‘엄마가 뿔났다’ ‘넝쿨째 굴러온 당신’ ‘여왕의 꽃’ ‘장사의 신-객주 2015’ ‘언니는 살아있다’ 등에서 활약하며 제2의 전성기를 누렸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