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승우, 오늘(16일) 22년 만의 정규 2집 발매…하동균·이정 참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전승우. / 제공=뉴런뮤직

그룹 빅뱅, 가수 아이유와 린·휘성·폴킴 등의 곡을 써온 작곡가이자 가수 전승우가 22년 만에 자신의 정규 음반으로 돌아왔다. 16일 정오 각종 음악사이트에 두 번째 정규 음반 ‘웨이 홈(Way Home)’을 내놨다.

이번 음반에는 타이틀곡 ‘던(done)’을 비롯해 ‘봄길’ ‘너 때문에’ 등 총 9곡이 담겨있다. 하동균과 이정, 옥수사진관 등 여러 가수들이 참여했으며 발라드·재즈·알앤비·포크 등 다채로운 장르로 채웠다.

전승우는 1995년 ‘너를 품에 안으면’으로 알려진 컬트(Cult)의 멤버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앞서 JTBC 음악 예능프로그램 ‘슈가맨2’에 출연해 이목을 끌었다.

전승우는 오는 26일 서울 서교동 레드빅스페이스에서 새 음반 발매를 기념하는 단독 콘서트 ‘Way Home’을 열고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