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다일, ‘고백’으로 新차트 이터 등극…자이언티·아이유 사이에서 상위권 안착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양다일 / 사진제공=브랜뉴뮤직

가수 양다일의 신곡 ‘고백’이 각종 음원 차트 상위권을 휩쓸며 새로운 음원 강자로 자리 매김했다.

양다일이 지난 15일 발표한 신곡 ‘고백’은 16일 오후 2시 기준 엠넷 2위, 멜론, 지니, 벅스, 소리바다에서는 3위를 차지했다.  

‘고백’은 올 한해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양다일의 히트곡 ‘미안해’와 맞닿아있는 곡이다. ‘미안해’와 마찬가지로 점점 사랑이 식어가는 과정에서 일어나는 감정들의 교차와 혼란을 자신의 색깔과 가사로 유니크하게 표현해 공감을 일으킨다는 점에서 올 가을 대중들의 감성을 제대로 휘감고 있다.

양다일의 높은 성적은 지난해 12월에 발표한 첫 정규앨범 ‘미안해’ 이후 꾸준한 음악 방송과 공연 그리고 다양한 온라인 피드백 속에서 차곡차곡 팬덤을 형성해온 결과라 그 의미가 더욱 깊다또한 오랜 기간 음원 강자로 자리 잡아온 아이유, 자이언티 사이에서도 음원 차트 극 상위에 안착해 새로운 차트이터의 등장이라는 측면에서도 주목할 점이다.

 가요씬을 더욱 풍성하게 해준 양다일이 ‘고백’을 통해 더욱 확고한 음원 강자로 자리 잡을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