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반 제작 프로젝트 ‘빔스’의 윤지영, 싱글 ‘문득’ 발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윤지영 ‘문득’ 커버 / 사진제공=매직스트로베리

신예 싱어송라이터 윤지영의 싱글 ‘문득’이 16일 정오에 발매됐다.

윤지영은 신인 뮤지션들의 음반 제작을 컨설팅 및 제작하는 프로젝트 ‘Beams(빔스)’의 네 번째 주자로 발탁됐다.

신곡에 대해 윤지영은 “사람들에게 변하지 않는 마음을 원하지만, 정작 나도 그런 마음을 가지지 못하고 있는 모습을 발견하고 느낀 어색함을 담은 노래”라고 설명했다.

윤지영은 작년 여름 첫 데뷔 싱글 ‘나의 그늘’을 별도의 프로모션 없이 알리며 주목을 받았다. 담백한 보컬과 훌륭한 가사 전달력으로 높게 평가받아 민수, 최정윤, cott(콧)에 이어 최근 콘텐츠 제작소 plastik park(플라스틱 파크)의 새로운 프로젝트 ‘Beams’에 합류해 활발한 활동을 예고하고 있다.

plastik park(플라스틱 파크)는 Beams(빔스)에서 선정한 신인 뮤지션의 앨범을 투자 및 컨설팅을 통해 6개월의 기간동안 2개 이상 발매하고 매직스트로베리㈜의 유통, 홍보 인프라를 통해 지원한다. 뿐만 아니라 Beams(빔스)에 참여한 창작자가 최종적으로 소유권을 취득하도록 한다.

plastik park(플라스틱파크)는 “단순한 앨범제작 지원을 넘어 제공되는 다양한 혜택은 해당 프로젝트 출신 뮤지션들이 본 프로젝트 참여 이후에도 본인 스스로도 건강히 활동할 수 있게 하기 위함이다”이라고 밝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