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랑 사귀자”… ‘일억개의 별’ 서인국, 정소민 향한 돌직구 고백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일억개의 별’ 서인국/ 사진제공=tvN

tvN 수목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이하 ‘일억개의 별’)의 서인국이 정소민에게 기습 돌직구 고백을 감행했다.

‘일억개의 별’ 제작진은 16일 서인국(김무영 역)-정소민(유진강 역)의 모습이 담긴 5회 예고편을 공개했다.

이전과 사뭇 달라진 김무영의 태도가 시선을 강탈한다. 유진강이 탄 버스를 따라다니는 김무영의 꿀 떨어지는 눈빛이 설렘을 유발한다. 특히 김무영은 “내일은 30분 일찍 나와라. 데이트가 너무 짧다”는 심쿵 멘트로 유진강을 향한 직진남 면모를 보였다. 급기야 “나랑 사귀자”는 돌발 고백으로 눈 뗄 수 없는 몰입감을 자아낸다. 그런 가운데 두 사람은 어릴 적 겪은 부모의 부재와 아픈 상처를 공유하며 서로에게 한 발자국씩 다가갔다. 과연 유진강에 대한 김무영의 태도 변화와 함께 두 사람의 러브라인이 꿈틀대기 시작한 건지 궁금증을 높인다.

‘일억개의 별’은 괴물이라 불린 위험한 남자 무영(서인국 분)과 그와 같은 상처를 가진 여자 진강(정소민 분) 그리고 무영에 맞서는 그녀의 오빠 진국(박성웅 분)에게 찾아온 충격적 운명의 미스터리 멜로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