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 송혜교, 호텔 대표로서의 출근길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송혜교 / 사진제공=tvN ‘남자친구’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극본 유영아, 연출 박신우, 제작 본팩토리)가 16일 송혜교(차수현)의 첫 촬영 스틸을 공개했다.

‘남자친구’는 한번도 자신이 선택한 삶을 살아보지 못한 차수현(송혜교)과 자유롭고 맑은 영혼 김진혁(박보검)의 우연한 만남으로 시작된 로맨스 드라마다. 송혜교는 정치인의 딸로, 단 한 순간도 자신의 삶을 살지 못했던 구 재벌가 며느리이자 호텔 대표 ‘차수현’ 역을 맡았다.

‘남자친구’ 제작진은 “송혜교는 첫 촬영부터 섬세하고 깊은 감정연기로 압도적 분위기를 자아내 스태프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고 밝혔다.

이어 “새장 속에 갇혀 살던 송혜교가 순수하고 맑은 박보검을 만나 그려가는 로맨스 스토리로 시청자들의 마음에 핑크빛 설렘을 전파할 예정”이라고 했다.

‘남자친구’는 오는 11월 처음 방송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