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이하나, 극강의 꼼꼼함…숨어있던 캡틴 전소민 찾으며 大활약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

SBS ‘런닝맨’에서 이하나가 남다른 꼼꼼함으로 상대팀인 전소민의 이름표를 떼며 활약했다.

14일 방송된 ‘런닝맨’은 보이스 팀과 페이스 팀으로 나눠져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최종 미션으로 ‘전설의 보물찾기’가 펼쳐졌다. 보이스 팀의 송지효는 상대편인 페이스 팀의 이광수와 캡틴 전소민을 찾으러 나섰다. 하지만 이광수와 전소민이 화장실 뒤에 숨어있어 이들을 발견하지 못했다.

이후 이하나가 돌아왔다. 송지효는 “다 찾아봤다”고 했지만 이하나는 혹시 몰라 화장실 뒤 편을 찾아봤고 숨어있던 이광수와 전소민을 발견했다. 이어 캡틴 전소민의 이름표를 떼며 활약했다.

이밖에도 이날 이하나는 랩 뚫기 미션을 포함해 각종 미션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활약했다.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