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데프콘, 거짓말 탐지기와 대결 “이 기계 부수고 싶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 3’/사진제공=KBS2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 3’(이하 ‘1박 2일’)에서 근심돼지로 돌변한 데프콘이 거짓말 탐지기와 한 판 대결을 선포한다. 

14일 방송될 ‘1박 2일’에서는 경상북도 의성으로 떠난 ‘가을 여행 홍보 CF’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 가운데 여섯 멤버들은 거짓말 탐지기로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스틸 속 ‘1박 2일’ 멤버들은 옹기종기 모여 앉아 거짓말 탐지기를 하고 있다. 무언가에 깜짝 놀란 윤동구의 극적인 표정과 함께 김종민은 마치 이건 모함이라는 듯 허허실실 웃음을 터트리고 있다. 데프콘은 현실인지 꿈인지 분간 못하듯 영혼 잃은 표정을 짓고 있어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날 멤버들은 속마음부터 그들을 둘러싼 진실까지 파헤치는 거짓말 탐지기 타임을 갖는다. 시작과 함께 허를 찌르는 멤버들의 질문이 쏟아졌고 이에 예상치 못한 진실들이 속속들이 밝혀져 멤버들의 충격과 웃음이 이어졌다. 김종민은 자신의 사생활을 집중적으로 노리는 멤버들의 질문에 ‘보살 웃음’으로 일관하고 차태현은 진땀 흘리며 좌불안석했다고 한다. 

특히 데프콘이 근심 돼지의 부활을 알렸다고 해 관심이 모아진다. 그는 예상치 못한 질문에 긴장감을 감추지 못했다. 그럼에도 위풍당당하게 대답했고 거짓말 탐지기도 그의 마음을 알겠다는 듯(?) 응답해 촬영장을 웃음으로 초토화시켰다는 후문.

이에 “진짜 이 기계 부수고 싶다”며 들통난 진심을 수습하려는 듯 거짓말 탐지기와 한 판 대결을 선포한 데프콘의 모습이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