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윤시윤∙김종민∙정준영, 액션스쿨 行…무술 감독 정두홍과 ‘깜짝 만남’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 3’/사진제공=KBS2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 3’(이하 ‘1박 2일 3)에서 멤버들과 정두홍 감독의 깜짝 만남이 성사된다. 

오는 14일 방송될 ‘1박 2일 3’에서는 경상북도 의성으로 떠난 멤버들의 ‘가을 여행 홍보 CF’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 가운데 멤버들은 ‘엔딩 요정’ 자리를 놓고 사투를 벌인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스틸에는 멤버들 중 김종민, 윤동구, 정준영이 거침없는 액션 본능을 보이고있다. 지금껏 본 적 없는 세 멤버의 강렬한 모습이 예고됐다. 

이 날 ‘1박 2일 3’ 멤버들은 가을 여행 홍보 CF 마지막을 장식할 대망의 엔딩 장면에 도전한다. 이름하여 ‘멋진 남자 씬’. 이에 멤버들의 박력 넘치는 모습을 끌어내기 위해 파주에 위치한 액션 스쿨을 방문해 무술 감독 정두홍을 만났다. 정두홍 감독의 진두지휘 아래 발차기, 옆차기, 돌려차기 등 필살기를 전수받았다.

특히 김종민은 영화 ‘아저씨’, 윤동구는 영화 ‘미션’, 정준영은 영화 ‘007’ 한 장면에 도전하며 온 몸 내던진 블록버스터급 액션을 펼쳤다고 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