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어클락, 이태원 지구촌축제 개막공연 ‘글로벌 팬들과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세븐어클락/사진제공=포레스트 네트워크

그룹 세븐어클락이 이태원 지구촌축제 개막 축하 콘서트 ‘딜라이브 착한콘서트’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지난 13일 오후 개막 콘서트로 시작을 알린 이태원 지구촌 축제에는 각국에서 축제를 즐기러 몰린 글로벌 인파로 인산인해를 이루었다.

세븐어클락은 다이나믹 듀오, 신현희와 김루트 등 다양한 장르의 아티스트들과 함께 K-Pop 장르를 대표하는 보이그룹으로 참석해 멋진 무대로 관객의 호응을 이끌었다.

새앨범 타이틀곡 ‘Nothing Better’와 V LIVE 등 온라인 채널에서 뛰어난 영상미와 청량미 넘치는 청춘 컨셉의 뮤직비디오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수록곡 ‘Searchlight’ 등 신곡 무대를 선보였다.

세븐어클락은 각종 음악방송을 통해 컴백 무대를 갖고 있다. 길거리 프로모션과 ‘7시의 소년들’이라는 타이틀답게 7시마다 찾아오는 V LIVE 등 팬들과의 다양한 소통 방법 시도하며 친숙한 이미지를 다져가고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