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이하나, 김종국 앞에서 ‘능숙한 복싱’…’센 캐릭터’ 활약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런닝맨’/사진제공=SBS

SBS ‘런닝맨’에 배우 이하나가 출연해 다양한 반전매력을 뽐낸다. 이 모습은 14일 오후 4시 50분 방송에서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런닝맨’ 녹화에 모습을 드러내며 첫 출연하게 된 이하나는 “‘런닝맨’은 정말 개인적으로 애정 하는 프로그램이다. 나오게 돼서 영광”이라며 시종일관 떨리는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 

뿐만 아니라 가장 좋아하는 에피소드로 5년 전 이광수가 남양주 소녀팬의 집에 방문했던 방송을 언급하며 과거부터 이어진 ‘런닝맨’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이날 이하나는 복싱 실력까지 선보였다. 김종국은 “장혁에게 추천받아 복싱을 시작 했다고 들었다. 한번 보여 달라”고 이야기를 꺼냈고, 이하나는 수줍은 듯 머뭇거리더니 곧바로 자세를 잡으며 달라진 눈빛으로 능숙한 복싱실력을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밖에 이하나는 수줍은 소녀 같은 모습과는 달리 조근 조근 웃으며 할 말은 다하는 뜻밖의 ‘센 캐릭터’로 새로운 예능 캐릭터 탄생을 예고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