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이혼’ 차태현X손석구, 뜻밖의 ‘男男케미’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최고의 이혼’/사진제공=KBS2

KBS2‘최고의 이혼’에서 차태현과 손석구의 뜻밖의 男男케미가 펼쳐진다.

‘최고의 이혼’은 극과 극 성격으로 이혼하는 부부 조석무(차태현)과 강휘루(배두나)의 이야기를 펼쳐내며 안방극장을 사로잡고있다. 차태현, 배두나의 현실감 넘치는 연기, 그리고 이들의 자연스러운 부부 호흡이 몰입과 공감을 높이고 있다.

여기에 또 다른, 상상도 못할 의외의 케미가 더해진다. 바로 차태현과 손석구(이장현 역)의 남남케미다. 두 남자의 케미는 전혀 어울릴 것 같지 않은 조합으로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극중 손석구는 차태현의 첫사랑 이엘(진유영 역)의 남편이다. 차태현은 손석구가 다른 여자와 바람을 피우는 모습을 목격하고, 그를 못마땅하게 여기고 있는 상황.

14일 공개된 사진에는 차태현과 손석구는 여러 장소에 함께 있는 모습이다. 먼저 카페에 있는 두 사람은 극과 극 분위기로 눈길을 끈다. 손석구를 심문하듯 의심의 눈초리로 바라보는 차태현, 그런 차태현의 기세에도 흔들리지 않는 손석구의 모습이 두 사람만의 흥미진진한 대화를 짐작하게 한다.

이어 다정하게 어깨동무를 하고 있는 두 남자의 모습도 포착됐다. 차태현은 몸을 다친 듯 잔뜩 인상을 쓰고 있다. 손석구는 그런 차태현을 부축한 채 어딘가로 가고 있다. 한바탕 바닥에서 뒹군듯한 두 남자의 모습은 이들에게 어떤 일이 있었는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두 남자의 케미는 앞선 티저 영상에서 잠깐 예고된 바. 친하게 지내자는 손석구에게 틱틱대는 차태현의 모습이 범상치 않은 케미를 예고했다. 과연 차태현과 손석구의 조합은 어떤 뜻밖의 재미를 만들어낼까.

‘최고의 이혼’은 “결혼은 정말 사랑의 완성일까?”라는 물음에서 시작해 사랑, 결혼, 가족에 대한 남녀의 생각 차이를 유쾌하고 솔직하게 그리는 러브 코미디다.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