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복자들’ 유민상, 24시간 공복 도전…’먹방 보스’→’예민 보스’ 변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공복자들’ 예고 영상 캡처

개그맨 유민상이 굶기에 도전한다.

14일 방송될 MBC 파일럿 3부작 예능프로그램 ‘공복자들'(연출 김선영)에 유민상이 출연해 24시간 자율 공복 상태에 나선다.

‘공복자들’은 쏟아지는 먹거리와 맛집 속에서 한 끼의 진정한 의미를 되찾아줄 프로그램. ‘건강관리’ ‘다이어트’ ‘미식의 끝을 보고 싶다’ 등 다양한 이유로 24시간 공복 후 한 끼를 먹는 것에 동의한 공복자들이 각각의 일상생활을 보내며 수많은 유혹을 이겨내고 ‘공복의 신세계’를 경험하는 내용을 담는다.

특히 먹방의 선구자인 유민상이 ‘공복자들’에 합류해 공복을 결심하게 된 이유가 무엇인지 관심이 쏠린다. 제작진에 따르면 평소 온화한 성격의 소유자인 그가 24시간 굶기를 통해 예민 보스가 됐다는 후문.

꼬박 하루 동안 자율 공복에 도전하는 유민상의 험난한 여정이 무사히 완주될 수 있을지 호기심이 모이고 있다.

유민상은 “촬영하는 내내 너무 배고팠다. 먹방이 아닌 굶방! 이런 방송은 처음이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이어 “오랜만에 MBC 방송에 출연한다. 심지어 ‘유민상이 굶는 방송’이다. 실생활 모습이 그대로 드러나는 ‘공복자들’은 방송 관찰 예능의 새로운 패러다임이 될 것”이라고 했다.

‘공복자들’은 14일 오후 6시 4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