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형’ 남창희 “체중 12kg 감량하고 ‘미스터 션샤인’ 출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남창희가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 출연하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남창희는 13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 “우연히 이응복 감독과 김은숙 작가를 만났다. ‘드라마에 나가고 싶다’고 했더니 ‘살을 빼고 오면 캐스팅을 고려하겠다’고 했다”고 떠올렸다.

이어 “두 달 동안 12kg을 감량했다. 이후 찾아갔더니 ‘네가 약속을 지켰으니 나도 지키겠다’며 출연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남창희는 ‘미스터 션샤인’에서 양장점 직원 역을 맡아 안정적인 연기를 보여줬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