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어클락, 거리로 나섰다…팬들과 적극 소통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세븐어클락. / 제공=포레스트 네트워크

그룹 세븐어클락이 두 번째 미니음반 ‘#7’의 발매를 기념하며 다양한 대중을 가까운 거리에서 만나기 위해 지난 3일부터 길거리 홍보에 나섰다.

세븐어클락은 길거리 공연 하루 전에 공식 SNS를 통해 장소를 예고하는 영상을 올리며 팬들의 이목을 끌었다. 명동을 시작으로 서울 내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인 강남과 대학로, 홍대, 신촌 등에 나타났다. 팬들은 물론 여러 시민들과 호흡했다.

세븐어클락은 길거리 공연에서 새 음반에 수록된 ‘나싱 베터(‘Nothing Better)’와 ‘서치라이트(Searchlight)’를 비롯해 그룹 방탄소년단의 ‘아이돌(IDOL)’ 등 다양한 커버 곡으로 자신들의 매력을 뽐냈다.

1년 7개월의 공백기를 거치고 새 음반을 발표한 세븐어클락은 계속해서 왕성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