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언더나인틴’ MC 소감 “원석 같은 10대 친구들 소개 할게요”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언더나인틴’ 김소현/ 사진제공=JG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소현이 MBC ‘언더나인틴’ MC로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김소현은 12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언더나인틴’ MC를 맡게 됐어요. 크리에이티브한 57인의 참가자들과 함께하게 돼서 정말 행복합니다. 빛나는 원석 같은 10대 친구들을 소개해드릴 테니 방송 기대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큐카드를 들고 있는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김소현은 빛나는 미모를 뽐내고 있다. 한층 더 성숙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10대에 데뷔해 드라마, 영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김소현은 2013년 MBC  ‘쇼! 음악중심’, 2015년 KBS ‘연기대상’, 2018년 ‘서울가요대상’ 등의 진행을 맡은 적이 있다.  이같은 경험을 발판 삼아 10대 참가자들의 마음을 잘 헤아리는 MC의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김소현은 첫 녹화 때 57명의 10대 참가자들이 펼치는 끼와 재능을 보며 남다른 애정을 선사했다. MC 뿐만 아니라 ‘1호팬 서포터즈’로서의 활약도 톡톡히 해낼 계획이다.

‘언더나인틴’은 오직 10대만을 위한 오디션으로 보컬, 랩, 퍼포먼스 총 3개의 파트로 나눠 경쟁한 후, 각 부문 최강자들을 조합해 최고의 아이돌그룹을 만들 예정이다. 보컬 파트 디렉터에 크러쉬와 솔지, 랩 파트 디렉터에는 다이나믹 듀오, 퍼포먼스 디렉터는 슈퍼주니어 은혁이 참여 소식을 알렸다. 역대급 디렉터 라인업을 자랑하고 있는 만큼 디렉터와 MC가 이끌어나갈 프로그램에 기대치가 높아지고 있다.오는 11월 첫 째 주 처음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