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홍진경 “서장훈처럼 웃기기 위해 경제 공부 중”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는 형님’에 출연한 윤석호(왼쪽부터), 남창희,홍진경, 김인석/사진제공=JTBC

JTBC ‘아는 형님’에서 홍진경이 “서장훈처럼 웃기고 싶다”고 털어놓았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 홍진경, 남창희, 윤성호, 김인석이 일일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절친’ 네 사람의 인연과 유쾌 발랄한 에피소드가 공개된다.

이들은 “라디오에서 만나 절친한 친구가 됐다. 라디오 방송이 끝난 지금까지도 인연을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절친만이 알 수 있는 서로의 에피소드를 아낌없이 공개하며 끈끈한 우정을 자랑했다.

남창희는 “홍진경의 좌우명이 ‘서장훈처럼 웃겨라’다. 스스로 여유가 있어야 다른 사람들에게도 편안한 웃음을 안겨줄 수 있다는 의미란다. 그래서 우리는 여유를 가지기 위해 경제 공부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형님들은 홍진경에게 최근 경제 정세에 대해 질문했다. 홍진경은 잠시 당황했지만 이내 깜짝 경제 특강을 펼쳐 모두를 놀라게 했다.

홍진경의이차이나는 ‘경제 클라스’는 오는 13일 9시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