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이 멈추는 그때’ 전지전능 주석태X신의 사자 인교진…긴장감 넘치는 만남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시간이 멈추는 그때’ 주석태(왼쪽부터), 인교진/사진제공=비에스픽쳐스, 보난자픽쳐스

KBS W 새 수목드라마 ‘시간이 멈추는 그때’의 인교진과 주석태 스틸컷이 공개됐다.

‘시간이 멈추는 그때’는 과거의 기억을 모두 잃어버린 채 살아가는 미스터리한 남자 문준우(김현중 분)가 아버지의 갑작스런 사고로 스물 다섯에 3층짜리 건물을 물려받은 김선아(안지현 분)을 만나 자신의 삶을 찾아가는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시간이 멈추는 그때’ 제작진이 12일 공개한 스틸컷에는 신의 사자로 나오는 명운(인교진 분)과 마음 먹고자 하면 모든 것을 이뤄내는 전지전능한 신(주석태 분)의 모습이 담겨있다. 명운의 예사롭지 않은 눈빛과 신의 날카로운 눈빛과 야망의 찬 모습이 눈길을 끝다. 사자와 신으로 만난 인교진, 주석태가 작품 속에서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기대감을 끌어 올리고 있다.

‘시간이 멈추는 그때’ 제작진은 “두 사람의 완벽한 연기 호흡이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며 ” 신의 사자 인교진과 전지전능 신 주석태, 이 둘의 명연기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시간이 멈추는 그때’는 오는 24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