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터키편, 시청률 4% 돌파…터키 지식人들의 ‘요절복통 대반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터키편/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터키 3편이 시청률 4%대를 돌파하며 터키편 최고 시청률 기록을 경신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터키편은 수도권 가구 평균 시청률 4.003%(닐슨코리아 기준 이하 동일)와 전국 시청률 3.459%를 기록했다. 순간최고 시청률은 5.763%까지 올랐다.

이날 방송된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56회에서는 터키 친구 3인방이 부산여행을 하면서 겪은 요절복통 대반전이 펼쳐졌다.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으며 터키편 최고 시청률을 갈아 치웠다.

터키 3인방은 피를 나눈 형제 터키 참전용사의 묘지를 방문해 숭고한 희생정신에 뜨거운 눈물을 흘리며 시청자들에게 잔잔한 감동을 전했다. 한국의 날 요리를 마주한 터키 친구들의 포복절도 리액션으로는 큰 웃음을 선사했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