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1열’ 뮤지컬 영화 특집…이원석 감독 “‘라라랜드’, 인생 영화”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방구석1열’ 포르테 디 콰트로/사진제공=JTBC

JTBC ‘방구석1열’에서 뮤지컬 영화 특집을 선보인다.

12일 방송되는 ‘방구석1열’에서는 뮤지컬 영화계 걸작으로 손꼽히는 ‘라라랜드’와 ‘사랑은 비를 타고’를 다룬다. 이날 방송에는 배우 박준면과 뮤지컬 음악 감독 김문정, 포르테 디 콰트로의 멤버 김현수와 손태진, 영화감독 이원석이 출연한다.

이원석 감독은 JTBC 예능 프로그램 ‘전체관람가’에서 단편 영화 ‘랄라랜드’를 연출했다. 그는 “영화 ‘라라랜드’에서 주인공 미아가 오디션 보는 장면을 보며 눈물을 흘렸다. 영혼의 눈물이었다. 내 인생 영화 중 하나”라며 ‘라라랜드’에 대해 극찬했다.

‘라라랜드’는 성공을 꿈꾸는 두 남녀에 대한 사랑과 이별을 그린 뮤지컬 영화. 국내외에서 모두 흥행돌풍을 일으킨 작품이다. 포르테 디 콰트로 김현수와 손태진은 ‘라라랜드’의 대표곡 ‘City Of Star’를 열창해 박수갈채를 받았다.

‘방구석1열’ 뮤지컬 영화 특집은 12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