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은해성, KBS2 ‘끝까지 사랑’ 합류…지상파 첫 신고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은해성/사진제공=판타지오

신예 배우 은해성이 KBS2 저녁극 ‘끝까지 사랑’(연출 신창석, 극본 이선희)에 합류한다.

‘끝까지 사랑’은 지극히 사랑했지만 어쩔 수 없이 이별한 이들이 일생 하나뿐인 사랑을 지켜내고 끝내 행복을 찾아가는 사랑과 성공 스토리를 담는다. 은해성은 극 중 케이 역을 맡아 지상파 드라마 신고식을 치룬다.

은해성은 그동안 웹드라마 ‘아이돌 권한대행’ ‘복수노트’ 및 OCN ‘보이스2’ 등으로 존재감을 알렸다. 이밖에도 대학로 연극 ‘형제의 밤’ 에서 수동 역으로 출연했다.

‘끝까지 사랑’은 매주 평일 오후 7시 5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