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현, ‘언더나인틴’ MC 발탁…10대 참가자 위한 ‘공감 진행’ 예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소현. / 제공= E&T Story 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소현이 MBC 오디션 프로그램 ‘언더나인틴’의 MC로 합류한다.

‘언더나인틴’ 제작진은 12일 “김소현이 ‘언더나인틴’의 진행자로 나선다. 10대에 데뷔해 아역 연기자로 사랑을 받은 만큼 10대 참가자들과 남다른 공감대를 형성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올해 만 19세인 김소현은 데뷔 10년차다. 무엇보다 2013년 MBC ‘쇼! 음악중심’부터 2015년 ‘KBS 연기대상’, 2018년 ‘서울가요대상’ 등에서 MC로 활약하며 진행 실력을 인정받았다. 이번 ‘언더나인틴’을 통해서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관심이 쏠린다.

보컬과 랩, 퍼포먼스 각 파트 별 19명, 총 57명의 10대들이 참여하는 ‘언더나인틴’은 각 부문 최강자들을 조합해 실력파 아이돌 그룹을 만드는 과정을 보여준다. 오는 11월 베일을 벗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