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요한·공승연·박희순 주연 단편 영화 ‘별리섬’, 25일 공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별리섬’ 메인포스터/ 사진제공=이스트게이트컴퍼니

변요한·공승연·박희순 주연, 배종(박광현) 감독의 단편 영화 ‘별리섬(My Dream Class)’이 오는 25일 공개를 확정하고 메인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별리섬(My Dream Class)’은 스펙을 쌓으려 외딴 섬에 신입 영어강사로 들어간 대학생 한기탁과 통제불능 중학생들이 꿈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린 코미디다.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으로 또 한번 인생캐릭터를 경신한 변요한이 꿀알바를 찾아 별리섬에 들어간 신입 영어 강사 한기탁 역을 맡았다. KBS2 드라마 ‘너도 인간이니?’ 등 많은 작품에서 탄탄한 연기력으로 사랑을 받은 공승연이 3년차 베테랑 수학 강사 정석 역을 맡아 변요한과 찰떡 호흡을 펼칠 예정이다.

‘육룡이 나르샤’ 이후 영화로 재회하는 두 배우가 과연 어떤 케미를 보여줄지 기대를 모으는 가운데 ‘마녀’ 등 다수의 작품에서 강렬한 연기를 선보인 배우 박희순은 과묵하고 순정적인 남자 차도하 역을 맡아 극의 무게감을 더한다.

이처럼 스타 배우들이 함께 한 영화 ‘별리섬(My Dream Class)’은 ‘웰컴 투 동막골’ ‘조작된 도시’ 등 흥행작을 만든 배종(박광현) 감독이 맡아 완성도 높은 영상미와 연출로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포스터는 대학생 강사와 학생들의 즐거운 단체컷이 담겨있다. 예고편은 별리섬으로 들어가는 장면을 시작으로 한기탁의 쉽지 만은 않을 것 같은 ‘적응기’를 예고하며 호기심을 고조시켰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