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김의 미스터리’ 다솜 “미스김 役 위해 눈 화장 포기, 겁났지만 과감한 도전”

[텐아시아=우빈 기자]

배우 다솜이 11일 어후 서울 여의도 KBS 별관에서 열린 ‘KBS 드라마 스페셜 2018’ 다섯 번째 작품 ‘미스김의 미스터리’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KBS

배우 다솜이 작품을 위해 기초화장만 했다고 밝혔다.

‘KBS 드라마 스페셜 2018’ 다섯 번째 작품 ‘미스김의 미스터리’의 기자간담회가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 별관 대본 연습실에서 열렸다. 배우 다솜, 권혁수와 김신일PD가 참석했다.

이날 다솜은 “재밌는 사람처럼 보이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하는데 내가 재밌지 않다. 재밌는 사람 (권) 혁수 오빠의 힘을 빌렸다”며 “저는 재미있는 액션을 하지 않지만 미스터 리(권혁수 분)의 장면의 일부가 됐다”고 말했다.

이어 “감독님이 드라마 초반에 내가 가진 이미지를 배제했으면 좋겠다고 주문하셨다. 미스김의 뽀글한 머리는 대본에 나온 것이었고 내가 어떻게 하면 기존에 가진 이미지를 버릴 수 있을까 고민을 하다가 눈 화장을 하나도 안 했다. 딱 기초 화장만 하고 촬영했다”며 ” 솔직히 조금 무서웠다. 눈 화장을 안 한 적이 없어서 겁도 났지만 기존 이미지 버렸으면 좋겠다기에 과감하게 임했다”고 설명했다.

‘미스김의 미스터리’는 오는 12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