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은수, ‘미션’·’친판사’ 이어 MBC ‘붉은 달 푸른 해’ 출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하은수/ 사진제공=식스 오션스

배우 하은수가 MBC 새 수목드라마 ‘붉은 달 푸른 해’에 출연한다. 사랑 밖에 모르는 ‘순정녀’로 변신한다.

‘붉은 달 푸른 해’는 의문의 아이, 의문의 사건과 마주한 한 여자가 시(詩)를 단서로 진실을 추적하는 미스터리 스릴러. 하은수는 이연주 역을 맡았다.

연주는 도회적이고 쿨한 외모와는 달리, 사랑에 살고 사랑에 죽는 지고지순한 ‘사랑파’ 캐릭터.

인기리에 종영한 tvN ‘미스터 션샤인’과 SBS ‘친애하는 판사님께’를 통해 우아하면서도 단아한 매력을 과시한 바 있는 하은수가 ‘붉은 달 푸른 해’ 속 저돌적인 ‘사랑꾼’ 이연주를 어떻게 그려낼 지 많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붉은 달 푸른 해’는 MBC ‘마의’ ‘투윅스’ 등을 연출한 최정규PD와 MBC ‘케세라세라’,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등을 집필한 도현정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하은수를 비롯해 김선아, 이이경, 남규리, 차학연 등이 출연한다. ‘내 뒤에 테리우스’ 후속으로 오는 11월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