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벌려 시즌2’, 이번엔 합숙 생활이다…김영희는 명예 졸업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판벌려2’ / 사진제공=비보티비

송은이, 김신영, 신봉선, 안영미가 11일 공개되는 웹예능 ‘판벌려 시즌2’로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다.

‘판벌려 시즌2’는 화제의 걸그룹 셀럽파이브가 본격적인 신곡 공개를 앞두고 데뷔조 합숙을 시작하는 모습을 담은 ‘합숙판’으로 구성된다. 주장 김신영의 진두지휘 아래 밤샘연습, 다이어트, 연애 금지, 핸드폰 반납 등 철저하게 관리되는 셀럽파이브의 모습을 전격 공개하는 것.

이번 판은 지난 시즌보다 더 힘들고 격렬한 안무를 따라가는 셀럽파이브의 혹독한 안무연습 과정과 다른 걸그룹에서는 보지 못한 합숙소 생활을 볼 수 있다는 게 포인트다. 그야말로 색다른 관찰 예능을 만날 수 있다.

셀럽파이브는 지난 8월 팀의 구성원이었던 김영희가 명예 졸업해 멤버는 충원 없이 기존의 4명으로 유지된다.

제작사 비보티비(VIVO TV)에서 제작해 지난 1월 공개된 웹예능 ‘판벌려 시즌1(판을 벌이는 여자들)’은 스스로 판을 벌이는 코미디언들의 도전을 그린 프로그램으로 다섯 예능인으로 구성된 걸그룹 셀럽파이브를 탄생시키며 장안의 화제가 됐다.

데뷔곡 ‘셀럽파이브(부제 : 셀럽이 되고 싶어)’는 격한 칼군무와 복고풍의 스타일링으로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으며 높은 영상 조회수와 많은 댄스 커버를 낳았다. MBC뮤직 ‘쇼챔피언’에 이어 Mnet ‘엠카운트다운’, MBC ‘무한도전’,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등 아이돌 주요 프로그램을 섭렵하는가 하면 타 걸그룹 못지않은 활발한 활동을 했다.

‘판벌려 시즌2’는 매주 목, 금요일 오후 5시 비보티비 채널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