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물아홉 에디킴이 들려줄 이별 이야기…오늘(11일) 새 음반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에디킴. / 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가수 에디킴이 11일 새 음반 ‘마일스 어파트(Miles Apart)’를 발표한다. 그동안 달콤한 사랑의 설렘을 노래한 그가 데뷔 후 처음으로 이별을 주제로 한 이번 음반에서 한층 성숙한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Miles Apart’는 2014년 1집 ‘너 사용법’, 2015년 2집 ‘싱 싱 싱(Sing Sing Sing)’에 이은 에디킴의 세 번째 미니음반이다.

2집 이후 싱글 ‘팔당댐’ ‘내 입술 따뜻한 커피처럼’ ‘쿵쾅대’, 드라마 OST ‘이쁘다니까’ ‘긴 밤이 오면’ 등 디지털 음원을 꾸준히 발표했지만 음반 형태로 내놓는 것은 약 3년 9개월 만이다.

에디킴은 이번 음반을 통해 가장 잘하는 음악을 밀도있게 담아내려고 했다. 수록된 6곡 모두 그의 색깔이 담긴 다양한 분위기의 노래라고 한다.

‘Miles Apart’는 제목 그대로 떠나간 것들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다. 사랑이 끝난 뒤 아픔, 그리움 등을 녹였다. 에디킴은 자신의 경험을 토대로 노랫말을 완성했다.

이번 음반에는 타이틀곡 ‘떠나간 사람은 오히려 편해’를 포함해 ‘라스트(Last)’ ‘사랑 모양’ ‘달라’ ‘초능력’ ‘Miles Apart’ 등 총 6곡이 수록돼 있다.

‘떠나간 사람은 오히려 편해’는 이별 후 남겨진 사랑의 흔적 때문에 아파하는 한 남자의 마음을 녹였다. 에디킴이 작사·작곡하고 프로듀서 구름이 편곡했다.

에디킴은 이번 음반에서도 전곡 작사·작곡했다. 곡 작업뿐만 아니라 음반 재킷 등 총괄 프로듀서 역할을 충실하게 해냈다. 작곡가 서원진, 재즈 뮤지션 윤석철, 프로듀서 구름, 편곡자 정수민 등과 협업해 완성도를 높였다.

에디킴은 신곡을 발표하고 다양한 음악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