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원X나혜미 ‘하나식당’ 11월 개봉 확정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하나식당’ 스틸/사진제공=에이케이엔터테인먼트

최정원, 나혜미 주연의 영화 ‘하나식당’이 11월 개봉을 확정했다.

‘하나식당’은 오키나와의 매력을 가득 담은 하나식당에서 펼쳐지는 따뜻한 밥 한 그릇과 마법 같은 기적을 담은 영화. 식당주인 하나(최정원)와 행복을 찾는 20대 청춘 알바생 세희(나혜미)가 오키나와의 특별한 곳 ‘하나식당’에서 만나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들을 채워간다. 현지의 따뜻한 햇살과 싱그러운 바다, 맛있는 음식들을 오키나와에서 촬영해 현지의 아름다움을 그대로 담아냈다.

드라마 ‘소문난 칠공주’ ‘브레인’으로 인기를 모은 있는 최정원이 따뜻한 마음을 지닌 식당 주인으로 분한다. 여기에 드라마 ‘하나뿐인 내 편’에 출연 중인 나혜미가 현실적인 20대 모습을 그려낸다. 두 사람의 ‘워맨스’ 케미가 기대된다. 또한 저마다의 사연으로 오키나와를 찾은 손님들에게 선사하는 특별한 음식들이 팍팍한 세상 속에서 따뜻한 한 끼가 주는 작은 행복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