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라조가 간다”…강원도부터 제주도까지 ‘행사 섭렵’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노라조. / 제공=마루기획

남성듀오 노라조가 다양한 행사에 참여하며 10월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11일 소속사 마루기획 측은 “노라조가 각종 축제와 행사 일정을 소화하며 바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달 30일 SBS 음악프로그램 ‘인기가요’를 끝으로 신곡 ‘사이다’ 음악 방송 활동을 마무리 지은 노라조는 10월 초부터 다채로운 공연 무대에 오르고 있다.

단숨에 분위기를 띄우는 신나는 공연을 통해 행사 섭외 1순위로 꼽히는 노라조는 대학교부터 지역 특산물 축제, 박람회와 기업 워크숍 등 다양한 종류의 행사에 참여한다.

무엇보다 경기, 강원, 부산, 울산, 경북, 충북, 전남, 제주까지 전국 방방곡곡을 누비며 행사 관계자들의 러브콜에 응답 중이다.

마루기획 관계자는 “신곡 ‘사이다’를 비롯해 ‘슈퍼맨’ ‘카레’ ‘고등어’ 등 노라조의 대표곡들은 현장 분위기를 단숨에 달굴 수 있는 노래”라면서 “남녀노소 누구나 신나게 즐길 수 있다는 점이 가장 강렬한 매력”이라고 분석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