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 퀴즈 온 더 블럭’, 퀴즈왕 찾아 대구로 향한 유재석X조세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유 퀴즈 온 더 블럭’ 대구 편/사진제공=tvN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유재석과 조세호가 대구로 떠난다.

지난 주 방송된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룰이 바뀌었다. 객관식 3문제, 혹은 주관식 1문제를 맞히면 상금을 얻을 수 있는 것. 조세호는 뜻밖에 ‘대형사고’로 눈길을 모을 뻔했으나 아쉽게도 다음을 기약했다. 야심차게 룰이 바뀌었지만 여전히 퀴즈왕을 못 찾은 상황. 과연 이번 주에는 찾을 수 있을까.

10일 방송되는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유재석, 조세호가 프로그램 처음으로 서울을 떠나 대구로 향한다. 2주 연속 퀴즈왕을 못 뽑았던 이들이 퀴즈왕을 찾아낼 수 있을 지가 이날의 관전 포인트다. 과연 대구 시민들 중 상금 100만원의 주인공이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날 역시 순탄치 않은 토크가 이어졌다. 두 MC는 대구시민들의 거친 사투리에 당황하며 웃음을 안겼다. 둘은 택시 운전사부터 공시생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시민들을 만났다. 이날 방송에서는 수성못, 김광석길 등 다양한 대구의 명소를 보는 재미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